Vissooi
We sincerely welcome you to our blog. Attractive posts and various topics will be your favorite. Please communicate and share. With your opinion, our blog will be completed. Have a nice day today.

대한민국 사람들의 건강한 음식섭취

대한민국 사람들의 건강한 음식섭취

우리 건강 미니멀리즘

많은 이들에게 유행하는 미니멀리즘은 단순함과 간소화를 추구하는 문화 흐름이라 할 수 있습니다. 가령 집 안 물건을 꼭 필요한 것만으로 줄여나가는 것도 미니멀리즘의 일환이라 할 수 있는데, 모든 것이 넉넉하고 넘치는 세상을 살아가는 탓에 우리 신체나이나 건강에도 어느정도 미니멀리즘이 필요 할 수도 있습니다. 풍요 속의 빈곤이라는 말이 우리 건강만큼 들어맞는 곳도 없다고 할 수 있습니다. 지나치게 많이 어떤 것을 추구하고 탐닉했다가는 오히려 건강을 해칠 수 있다는 말로 해석 할 수 있는 부분입니다. 그렇다면 과연 어떤 식습관이 우리 건강을 위해 꼭 미니멀리즘 헤야 하는 과잉 대상인지 알아보고, 그 해결책은 무엇인지 지금부터 알아봅시다.

혈관을 공격하는 ‘짠맛’ 과잉 섭취

오늘날 대한민국을 비만과 고혈압 천국으로 만든 가장 큰 원인은 짠맛을 지나치게 좋아하는 한국인의 식습관에 있다고 할 수 있습니다. 음식을 짜게 먹으면 우리 몸은 이를 해소하려고 더 많은 음식을 찾게 되는데, 뇌의 시상하부에서는 짠맛을 해결하라고 갈증 신호를 보내지만 사람들은 흔히 이를 허기짐으로 착각하고 음식을 찾고 먹게 됩니다. 또 짠 음식은 대부분 지방이나 탄수화물과 버무려져 있어 칼로리가 상당히 높다고 할 수 있습니다.

한국인 식습관

고염식이 오장육부를 공격하고 고혈압을 일으킨다는 사실을 모르는 사람은 없을 것입니다. 소금이 신체에 미치는 영향에 대해 의문을 가진 사람도 있지만, 분명 고염식은 고혈압을 발생시키는 근본적인 원인입니다. 고혈압에 관한 세계적 권위를 자랑하는 많은 기관들이 저염식하는 것도 고혈압을 상당 부분 방지한다고 조언하고 있습니다.

건강을 위해 소금 섭취를 낮추는 식습관

한식 중에는 소금이 대량 함유된 식품 및 조미료류가 많이 있는데, 가급적 이들을 멀리하는 것이 좋으며, 특히, 간장, 된장, 고추장, 각종 젓갈 등이 이에 속합니다. 특히 양념장에는 맵고 짠 양념들이 대량 들어가 있습니다. 비빔밥을 먹더라도 양념장을 될 수 있는 한 적은 듯하게 넣고 비벼 먹는것이 좋으며, 이러한 식품들이 많이 들어간 양념의 경우 최대한 적게 비벼 먹는 것을 권장하고, 먹더라도 적은양의 양념으로 섭취하는게 좋은 방식이라 할 수 있습니다.

의식적인 습관을 필수재에서 선택재로 바꾸는 것이 유용하며, 음식을 조리할 때 아예 소금을 치지 말고, 차라리 식탁이나 밥상에 소금을 두고 원하는 사람만 먹는 형태 극단적인 습관을 몸에 배이도록 하는 것이 바람직합니다. 싱거운 국물이라도 많이 먹으면 소금 섭취가 많아질 수밖에 없습니다. 젓가락으로 식사하면 그릇을 들고 마시지 않는 이상 소금 섭취량을 상당량 줄일 수 있습니다.

이처럼, 한국인은 건강을 해치는 잘못된 식습관 중에 가장 큰 변화를 가져와야 할 부분이 바로 저염식 음식을 습관적으로 섭취 하는 것입니다. 음식을 짜게 먹는 사람보다 싱겁게 먹는 사람들이 고혈압을 포함해 많은 질병과 건강에서 좋은 상태를 유지한다는 것은 많은 사람들이 알고 있는 상식입니다. 소금을 멀리하는 식습관을 시작하는 것이 건강한 신체를 유지하는 첫 걸음이라 할 수 있습니다.

부족해도, 넘쳐도 해로운 ‘탄수화물’ 과잉

우리의 뇌는 포도당을 주 에너지원으로 활용합니다. 탄수화물 섭취가 줄어들면 간에 저장된 글리코겐을 혈당으로 분해해서 당을 제공하므로 갑자기 큰 문제가 발생하지는 않습니다. 다만 혈당 조절 능력이 떨어지는 당뇨 환자들의 경우에는 저혈당 상태가 되면 간과 근육에 저장된 글리코겐이 줄어들고 체내 중성 지방이 분해되어 지방산의 산화가 높아지면서 케톤체의 축적이 일어나게 됩니다.

이러한 문제점을 줄이기 위해 최소 50~100g의 탄수화물을 매일 먹는 것이 좋으며, 우리나라에서는 전체 에너지 섭취량의 55~65% 정도를 탄수화물 먹는 것이 바람직하다고 권장하고 있습니다. 그런데 문제는 갈수록 한국인의 정제 탄수화물 섭취가 빠르게 늘고 있다는 점입니다. 현대인의 스트레스가 점점 늘어나고 두뇌활동 또한 많아지면서 심신이 혹사를 당하면서 부터입니다. 피곤한 두뇌가 제일 절실히 요구하는 영양소가 바로 당분인데, 피곤할수록 달거나 탄수화물 과잉 음식을 찾게 됩니다. 그 결과 특히 정제당의 대명사인 밀가루가 한국인의 식습관을 해치는 위험 요인으로 급부상하고 있습니다.

Share

You may also like...